오늘의 명언 모음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관리자
댓글 0건 조회 46회 작성일 21-12-08 00:04

본문

아우슈비츠 포로수용소에서 철창에 갖혀 매일 수100명, 수1,000명이 처형되는 가운데      처형의 순서를 기다리면서도 새의 노래, 석양, 철조망 밑에서 자라고 있는 풀과 작은      꽃을 보고 행복속에서 지냈다.(빅톨 유고 :오스트리아 출신 유대인 정신과 의사로 2차      대전시 나치의 포로로 학살 직전에 구조됨)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